오늘 하루 이 창 열지 않음닫기

6 코로나19로 마스크 등 가격급등…뉴욕, 최대 15배 비싸게 지불

news image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미국 뉴욕주에서 평소보다 15배 비싼 가격에 마스크 등 의료 관련 장비를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탐사보도 전문 매체인 프로퍼블리카는 뉴욕주 지불 자료를 인용해 마스크 구입 가격이 통상 가격의 15배인 7.5달러(약 9천210원)였다고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뉴욕주는 평소 5센트가 되지 않았던 장갑에도 20센트를 지불했다. 가격이 오른 것은 이뿐만이 아니다.용액이나 약물을 공급하기 위한 주입 펌프 구매가격은 평소보다 2배 이상 비싼 2천795달러였다.휴대용 엑스레이 기계는 일반적으로 3만~8만 달러 정도였는데, 이번에는 24만8천841달러로 훌쩍 비싸졌다.프로퍼블리카는 “이러한 지불 자료는 주요 의료장비가 부족해 지면서 얼마나 가격이 상승했는지를 보여준다”고 설명했다.정치전문 매체 더힐에 따르면 뉴욕주를 포함해 미국의 여러 주에선 연방정부에 심각한 의료물품 부족을 호소하고 있다.이들 주에선 필요한 물품을 확보하기 위해 자국 다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TOP coffee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지사별 뉴스


스마터리빙

more

지식톡

more
1일 추첨 파워볼
잭팟 1억8,000만달러
  • 33
  • 35
  • 45
  • 48
  • 60
  • 16
1일 추첨 수퍼로토
잭팟 1,600만달러
  • 4
  • 8
  • 22
  • 29
  • 44
  • 18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
H매거진
주간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