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허위조작정보 천국’

건전한 댓글 문화 운영 원칙

댓글 안에 당신의 성숙함도 담아 주세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2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oscur

    150년전에 기자를 했던 마크 트웨인이 신문을 보면 왜곡된 정보를 받는다고 일갈. 그때도 벌써 언론을 통한 여론몰이가 극성. 어쩌면 인간의 특성. 가짜뉴스를 생성해 재미를 보는 놈들을 처벌할 수있는 법을 만들어 박멸하는 게 조금은 도움이 될듯.

    10-24-2023 08:55:42 (PST)
  • wondosa

    허위 거짖을 가장많이 말하고 퍼트리고 고걸이용해 권력을꾀차고 사람을 차별하고 협박하고...고런데 말입니다 하늘은 요런자를고냥 놓아둘리가 없지요 요 트 는 가옥에서 악악하며 울고불고 .....

    10-24-2023 06:56:51 (PST)
1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남가주 날씨

오늘의 환율

FreeCurrencyRates.com

지사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