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거짓말이라는 생존술

댓글 23 2018-10-06 (토) 권정희 논설위원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23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scratchbutt

    미국에서 젠틀맨은 2차대전 참전세대를 마지막으로 멸종. 바랠걸 바래야지. 그리고 #미투라는게 정말 여성을 위해서 생긴 현상이라고 생각할정도로 순진하다면 학교선생 말고 경쟁이 치열한 직종에서는 하루도 못버틸것임

    10-08-2018 09:10:37 (PST)
  • MidClass

    아래 댓글들은 캐버노란 인물에 대해 잘 알아서가 아니라 무조건 트럼프가 지명하고 공화당 보수라는것때문에 응호하는겁니다. 그들 캐버노가 아니라 히틀러라도 유태인 학살 거짓이라고 할정도로 이 세상을 정확하게 보지못하고 한쪽으로만 생각이 치우친 사람들이니 그 어떤 말을해도 듣기싫은건 다...거짓보도.

    10-07-2018 00:54:08 (PST)
  • Guest

    나치때 파울 요제프 괴벨스는"대중은 거짓말을 처음에는 부정하고 그 다음엔 의심하지만 되풀이하면 결국에는 믿게된다"라고했는데 이번에는 않통했다.저여자를 청문회의 위증죄로 다스리는가?

    10-06-2018 23:33:28 (PST)
  • guestlast

    저여자가 청문회에서, 자신이 꾸며낸 사건때문에 밀실공포증과 비행기 공포증이 있다 했는데, 전남친이 저 여자 500 스퀘어 피트 방을 얻어줬는데, 문도 하난데, 아무 문제 없었고, 하와이에서 자신과 프로펠라 경비행기 타고 관광했는데, 아무문제 없었고, 자신에게 단 한번도 성추행당했다는 말도 없었다 했다. 또 저여잔 거짓말탐지기 처음이고, 누구도 도와준적없다했는데, 저여자 여친이 FBI 인터뷰보기전 저 여자가 거짓말탐지기 통과법을 장시간에 걸쳐 가르치는 것을 목격했다 증언했은데, 저여자는 아직 전남친의 증언에 반박도 안하고 있다. 왜?

    10-06-2018 23:08:48 (PST)
  • guestlast

    기품있는 대학교수? 캘리포니아의 이름도 모르는 대학교수. 캘리포니아 심리학 라이센스도 없는 심리학 교수. 그여자 gofundme에 백만달러 이상이 쌓은것을 알고 이런 말하는가? 캐버노는 하버드에서 가르쳤는데, 연방판사고, 7번 FBI 조사를 받고 통과했는데, 왜 거짓말을 한다라고 생각하시나? 이젠 포드라는 여자를 FBI가 조사하게 하자. 1987년부터 그여자를 알고 지내고, 6년동안 동거하며 크레딧카드까지 같이 썼던 전 남친이 저여자 청문회에서 위증했다는 결정적인 증언들을 했다. 포드라는 여자 조사후, 위증죄로 처벌하자.

    10-06-2018 22:56:50 (PST)
1
2
3
4
5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오피니언

이전 다음
1/3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